CABOOKS

사람과 사물과 자연의 원형 속에서 피어나는 가치를 생각합니다. 도서출판, 디자인 매거진, 교육

SEARCH 검색

어쩌다 네덜란드

구매하기

김신영 지음 ㅣ 336쪽 ㅣ 148 * 218mm ㅣ 무선제본 ㅣ 18,000원 ㅣ 2015.08.10 ㅣ caBooks 발행 ㅣ ISBN 978-89-97225-28-6

디자인을 통해 바라본 네덜란드의 모습

<어쩌다 네덜란드 - A Diary of Dutch Design>는 네덜란드 현지에서 발견한 디자인 이야기들을 흥미로운 주제로 엮어 전달하는 책입니다. 네덜란드 디자인에 대해 심오한 담론을 논하지도 않고 어떠한 권위로 네덜란드 디자인이 무엇이라 정의하지도 않지만, ‘디자인을 통해 바라본 네덜란드의 모습’을 솔직하게 담았습니다. 디자인과 네덜란드 그 사이에 있는 이 책은 역설적으로 두 키워드 중 그 어느 것에라도 관심이 있다면 상대적으로 진입하기 쉬운, 친절한 네덜란드 디자인 길라잡이입니다. 


저자 김신영은 네덜란드 윌렘드쿠닝 아카데미로 교환학생 길에 올랐다가 이후 네덜란드의 한 스튜디오에서 인턴 생활까지 경험하고 돌아왔습니다. 그녀는 이 책에 대해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내가 네덜란드 디자인의 전문가라고는 절대 말할 수 없습니다. 대신 ‘과정’ 중에 있는 새내기 디자이너로서 일상 속에서 발견한 네덜란드 디자인과 그리고 디자이너로서의 끝없는 고민을 이 책에 담고자 했습니다. 더불어 훌륭한 네덜란드 디자이너들의 말을 빌려 하나의 방향성을 제시해보고 싶었습니다.”  


책의 제목처럼 이 책은 ‘어쩌다’ 네덜란드로 향하게 된 그녀의 ‘네덜란드 디자인 일기(A Diary of Dutch Design)’입니다. 그만큼 책의 모든 이야기는 그녀의 경험에 기반을 두고 있습니다. 책은 총 4장, ‘겪다’, ‘보다’, ‘만나다’, ‘배우다’로 이뤄져 있으며 초반부가 교환학생 생활, 인턴 경험, 네덜란드에서 프리랜서로 작업했던 일 등 실질적인 경험담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면 후반부는 네덜란드의 페스티벌 디자인, 타이포그래피, 공공 디자인 등 네덜란드 디자인 자체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세계 유일의 그래픽 디자인 뮤지엄모티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그래픽 디자인 페스티벌 브레다’의 현장 체험담부터 로테르담이나아른헴의 벽화 모습까지 네덜란드 현지가 아니었더라면 발견하기 어려웠을 부분들을 다양한 도판과 함께 생동감 있게 전달합니다. 또한 네덜란드에서 주목받고 있는 일러스트레이터아일스붸이펠트와요렌요수아, 레비야콥스, 릭버켈만스의 작업 이야기부터 네덜란드 디자인을 이야기하면 항상 등장하는 스튜디오 둠바, 에덴스피케르만, 토탈아이덴티티와의 인터뷰까지, 네덜란드 디자인 필드에 대한 폭넓은 경험담을 공유합니다. 


아주 자그마한 부분이라도 네덜란드에 대해 관심을 두고 있던 이라면 흥미롭게 여길 만한 이야깃거리가 가득하고, 저자 김신영이 현지에서 직접 촬영한 사진과 네덜란드의 여러 스튜디오 혹은 디자이너가 진행한 작업 이미지 등 볼거리까지 풍부합니다. 이로써 결과적으로는 이 책을 접하기 이전보다 네덜란드를 조금은 더 친밀하게 느끼게 될 것이라 기대합니다. 

저자 소개

김신영
모션 그래픽 디자이너. 한국예술종합학교 멀티미디어 영상과에 재학 중이었던 3학년 여름, 네덜란드로 교환학생 길에 올랐다. 윌렘드쿠닝 아카데미 일러스트레이션과 학생으로서 단기간의 학교생활을 경험하고, 디자인 스튜디오 ‘스튜디오 핸즈’에서 인턴생활까지 겪었다. 네덜란드에 대한 흥미는 분명 우연히 갖게 된 것이나 여기에서 출발한 호기심은 가지를 뻗쳐 어쩌다 마주하게 된 일상 속 디자인적 발견으로까지 이어졌다. 이러한 생각을 각각의 흥미로운 주제로 엮어 디자인 매거진 CA의 한 섹션을 통해 1년간 연재하기도 했다. 네덜란드에서 마주한 매순간을 누구보다 예민하게 받아들이고 기록하며 이 책에 담고자 했다. 

목차

들어가며


1장,겪다 

- 나는 왜 네덜란드에 가게 된 것일까 

- 포트폴리오아본드 

- 뜻 깊은 3개월을 만들어 준 인턴십 경험 

- 외국인 프리랜서로 일한다는 것 


 2장,보다 

- 그래픽 디자인 페스티벌 브레다 

- 전시장에서 만나는 젊은 아티스트들 

- 아티스트의 숨은 조력자들 

- 자유와 규제를 넘나드는 벽화 이야기 


 3장.만나다 

- 일러스트레이션과의 친근한 만남 

- 느리지만 풍부한 아날로그 기법의 작업 

- 들리는 디자인 


 4장.배우다 

- 더치 디자인에서 빼놓고 갈 수 없는 타이포그래피 

- 스튜디오가 자신의 색을 지켜 나가는 방법 

- 창의적 작업으로 안내하는 에이전시 시스템 

- 네덜란드의 얼굴, 공공 디자인 


인터뷰이 프로필 


나가며 


구매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블로그
구글 플러스